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

제주관광공사

전체메뉴
JTO - JEJU TOURISM ORGANIZATION / 제주경제의 활력을 불어넣고 관광의 가치를 재창조하는 글로벌 공기업
알림마당 > 보도자료

보도자료

[보도자료] 제주관광 뉴스레터 및 온라인 설명회 호응

작성일
2021-08-17
작성자
글로벌마케팅그룹
조회
801

언택트 시대, 변화하는 소통 방식
‘제주와 해외를 랜선으로 잇다’






□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(사장 고은숙)는 올해 해외 여행업계 등을 대상으로 한 제주관광 뉴스레터 발송 및 온라인설명회가 두 차례 진행되며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17일 밝혔다.



□ 이번 사업은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해 관광상품을 개발하는 아시아구미주권 현지 여행사들을 대상으로 제주 관련 상품개발 시 도움이 될 다양한 제주 관광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목적으로 시행됐다.



□ B2B대상 제주관광 뉴스레터는 해외업계를 정확히 겨냥해 상품개발에 필요한 정보 중심의 맞춤형 콘텐츠를 연 4회 제공하고 있다. 뉴스레터는 5월, 7월, 9월, 11월 발송되며, 차시 당 7개의 테마기사가 제공되고 있다.



□ 또한 제주관광공사는 뉴스레터를 발송하는 데 그치지 않고, 발송 후 2주 내 뉴스레터에 소개된 도내업계 마케팅 담당자와 함께 온라인 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. 설명회는 온라인 화상회의 툴인 ‘줌(Zoom)’을 이용해 뉴스레터 수신자 중 신청자를 받아 상호 소통형으로 진행하고 있으며, 화상채팅을 통한 질의응답을 통해 현지 업계와 도내업계와의 원활한 소통을 추진하고 있다.



□ 1차 뉴스레터는 지난 5월 10일 총 2,061명에게 발송됐으며, 1,497명에게 전달, 발송 성공률 72.63%를 보였다.
   설명회는 도내 캐릭터 테마 관광지인 <무민랜드제주>와 <스누피가든>마케팅 담당자들과 함께 진행됐으며, 아시아구미주권 여행업계 및 유관기관 등 39명이 참여해 다양한 의견을 냄과 동시에 질의가 이뤄졌다. 도내 참가 업체에서는 “두 관광지 모두 2020년에 오픈한 신규 관광지로 국내·외 홍보가 절실한 상황에서 코로나19로 해외와의 소통 창구가 한정되어 늘 아쉬웠다”며 “온라인 설명회가 코로나 상황에서 해외여행업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사업체를 소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”고 말했다.



□ 2차 뉴스레터는 7월 12일(월)에 총 2,079명에게 발송됐으며, 1,495명에게 전달, 발송 성공률 71.9%를 보여주는 등 꾸준한 모습을 보여줬다. 두 번째 설명회는 <제주올레사무국> 트레일 부문 담당자와 함께 진행된 가운데 32명이 참여했으며, 주요 질의로는 제주올레 가을 추천코스, 초보자 추천 올레 코스가 있었다. 제주올레 담당자는 “설명회 내용을 기반으로, 추후 국가 간 이동이 가능해질 때 제주올레를 포함한 제주의 자연과 문화를 느낄 수 있는 생태관광 프로그램이 파생됐으면 한다”고 말했다.



□ 본 사업은 포스트 코로나의 여행 키워드 중 하나인 언택트의 일환으로 추진됐으며,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대면 마케팅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업계 간 비즈니스 단절을 최소화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.



□ 이와 관련,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“설명회 참가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매우 만족함(Very Satisfied)과 만족함(Satisfied)이 86%로 나타나 해외업계의 관심과 만족도가 상당히 높은 성과를 보였다”며 “앞으로도 현지 여행업계와 지속적인 네트워크로 제주의 새로운 관광 콘텐츠를 활발히 소개함으로써 코로나19 이후 조속한 제주 상품개발 유도에 힘쓸 것”이라고 말했다.

이전글
[보도자료] 제주관광 궁금한 점, 제주관광정보센터 이용하세요
다음글
[보도자료] 제로를 외쳐봐, 세상에 E-RUN 트립
  • 목록
  •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?
  • 맨위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