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

제주관광공사

전체메뉴
JTO - JEJU TOURISM ORGANIZATION / 제주경제의 활력을 불어넣고 관광의 가치를 재창조하는 글로벌 공기업
알림마당 > 보도자료

보도자료

[보도자료] 위드코로나 대비 제주관광 SNS 마케팅 강화

작성일
2021-10-13
작성자
통합디지털플랫폼그룹
조회
247

위드코로나 대비 제주관광 SNS 마케팅 강화

대한민국 SNS 대상 관광부문 ‘대상’ 수상, 작년 이어 2년 연속



□ 정부의 위드 코로나 정책 발표를 앞두고 제주관광의 매력을 보다 공격적으로 알리기 위한 온라인 마케팅이 펼쳐진다. 



□ 제주관광공사(사장 고은숙)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SNS 채널을 통해 여행을 하기 어려운 내․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제주관광의 매력을 알린 데 이어, 위드 코로나를 앞두고 제주 여행을 계획 중인 잠재 관광객에게 다양한 정보와 매력을 동시에 전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 

  ◯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는 제주관광을 알리기 위해 현재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, 위챗, 웨이보, 트위터, 유튜브 등을 어권에 맞춰 운영하고 있다. 

  ◯ 특히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각광을 받고 있는 페이스북은 국문, 영문, 중문, 일문 외에도 말레이시아, 태국, 베트남, 인도네시아에서도 현지 언어로 채널을 구축하고 해당 국가 선호 콘텐츠를 업로드해 운영하고 있다. 


  ◯ 이에 따라 제주관광공사가 운영하고 있는 채널들의 팔로워는 작년 말 대비 평균 8% 증가했으며, 실제 사용자들이 댓글을 남기거나 ‘좋아요’를 누르는 참여도는 같은 기간 130% 가까이 증가했다. 



□ 이에 대한 결과로, 제주관광공사는 사단법인 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에서 운영하는 ‘대한민국 SNS 대상’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관광부문 ‘대상’을 수상했다. 

  ◯  올해 ‘대한민국 SNS 대상’에는 전국 공공부문 71개 기관이 참가했으며, 제주관광공사는 국문 SNS(인스타그램, 페이스북, 블로그, 유튜브 등 4개 채널) 채널 운영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‘대상’을 수상했다. 



□ 제주관광공사는 최근 정부가 위드 코로나 정책 시행에 앞서 사이판, 싱가포르 등과 백신접종 여행자에 대해 격리를 면제해주는 트래블버블을 체결하는 등 국가 간 여행이 자유로워질 것에 대비한 온라인 마케팅도 강화한다.  

  ◯ 제주관광공사는 주요 어권 및 국가별 SNS 채널을 운영한데 이어, 지방관광공사에서는 처음으로 잠재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다국어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운영하고 있다. 

     ※ 영문 기본 제공, 다국어(중문, 일문, 베트남, 인니어) 자막 제공


  ◯ 이는 최근 MZ세대를 중심으로 영상을 통해 상품이나 관광 프로그램 등에 대한 정보를 습득하는 트렌드를 반영한 것이다. 

  ◯ 또한 공사가 제작하는 온라인 콘텐츠에 대해서 통합콘텐츠 가이드라인을 제작․적용함으로써 제주관광 콘텐츠 품질을 높이고 통일된 메시지를 전달해 나갈 계획이다. 



□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“위드 코로나 시행에 맞춰 외국인들의 제주여행이 재개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SNS 마케팅을 강화하는 한편, 유행 주기가 짧아진 SNS의 트렌드에 맞춰 콘텐츠를 제공해 나갈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 

이전글
[보도자료] 가을이 오는 소리를 들으러 제주 원도심으로 가자
다음글
[보도자료] 아이들과 함께하는 환경실천 힐링 피크닉 눈길
  • 목록
  •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?
  • 맨위로